top of page

[비트코인] 나쁜 경제 성적표 (2022.10.14.금)



⭐ 서 론 ⭐


안녕하십니까?!!😊 차티스트랩 팀입니다.🚀

디지털금이라는 별칭이 무색할 정도로 비트코인은 11개월 동안 조정을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오늘은 CPI(소비자물가지수) 등 좋지 않은 경제 성적표 속에서 고전하는 비트코인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 본 론 ⭐


• 차트분석(주봉)



코인베이스 주봉입니다.

먼저 매크로 관련 주요전망 및 주요지표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지난 10월 11일 IMF 수석 고린차스 이코노미스트는 "많은 사람들이 내년을 경기침체로 느낄 것" 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글로벌 경제 3대 악재로 △물가 상승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중국의 경기 둔화를 언급했습니다.

다음으로 금일 CPI 발표를 살펴보면 근원 CPI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6% 오르면서 예상 치였던 6.5%를 상회했으며

이는 1982년 이후 40년 만에 최고치로 집계되었습니다.

즉, 주요전망 및 주요지표에서 글로벌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한편, 비트코인은 현재 회색매물대(17.6K ~ 19.9K)에서 가격을 형성하고 있고 이는 2017년에 가격 변곡이 발생한 구간입니다.

매물대를 기준으로 (단•중기)반등을 이어가기 위해서는 19.9K 이상 주봉 종가마감이 필요합니다.

따라서 금주 19.9K 주봉마감 여부를 주목해야겠습니다.

다음으로 4시간 봉입니다.


• 차트분석(4시간봉)


비트코인은 예상치를 웃돈 CPI 발표 전후 빨간색 지지라인(18.1K)까지 조정을 받았습니다.

개인적으로는 18.6K에서 지지를 받을 것이라 생각했지만 18K 초반까지 하락했습니다.

현재 선물거래 반대매매로 반등하고 있다고 생각하며 (단기)조정 시 18.6K 지지여부를 주목해야합니다.

한편, 18.1K는 최근 3번 지지받았기 때문에 재차 18.1K를 하회하면 과대 낙폭이 발생할 수 있는 구간입니다.

따라서 선물거래 롱포지션은 이를 이탈하면 상당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다시 매크로와 관련하여 나쁜 경제성적표로 비트코인은 고전하고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물가 상승 국면에서 타격을 가장 심하게 입은 상품 중 하나이며

2009년 탄생 이후 첫 고물가 국면에서 좋지 않은 성적표를 보이고 있습니다.

현재 비트코인은 “인플레이션 헤지 기능이 있는 자산인지?”에 대한 시장의 테스트를 받고 있다고 생각하며,


비트코인이 이러한 시장의 질문에 어떠한 답변을 해줄 지 궁금합니다.

상•하방 관점은 다음과 같습니다.


- (반등관점) 주봉 19.9K 초과 종가마감

- (조정관점) 주봉 18.1K 미만 종가마감

한편, 비트코인은 19.9K ~ 18.1K 사이에서 복잡하게 횡보할 수 있기에 선물거래는 유리한 구간이 아닐 수 있으며

금주 주봉 종가마감이 어디에서 이루어지는지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 결 론 ⭐

① 매크로 관련 주요전망 및 주요지표에서는 경기침체 우려가 있습니다.

② 비트코인이 18.1K를 다시 하회하면 낙폭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③ 따라서 선물거래 롱포지션은 이를 이탈하면 상당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④ 매크로 관련 나쁜 경제성적표로 비트코인은 고전하고 있습니다.

⑤ 현 단계에서는 비트코인에 인플레이션 헤지 기능이 있는지는 불문명 합니다.

⑥ 비트코인은 시장의 질문을 받고 있다고 생각하며 이에 대한 답변이 궁금합니다.

⑦ 상•하방 관점은 다음과 같습니다.

- (반등관점) 주봉 19.9K 초과 종가마감

- (조정관점) 주봉 18.1K 미만 종가마감

⑧ 금주 비트코인 관찰 포인트는 “주봉 종가마감이 어디에서 이루어지는지?”가 되겠습니다.


디스코드 : https://discord.gg/8uFBFvnQAt (공개신호)

• 바이비트 : https://partner.bybit.com/b/chartistlab (수수료 20%할인)


※ 본 포스팅의 정보는 투자권유 목적이 아니며 투자의 책임은 항상 본인에게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관련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ybit-Logo-2021-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