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국내주식] 두산중공업 주가분석 (2차)



Before starting


Chartist LAB에서는 포스팅시 자동발송 메일로 포스팅 내용을 공유 드리고 있습니다. 따라서 신속한 분석 내용을 공유 받기 원하시면 본 홈페이지에 회원가입(메일기재)을 해주시면 되겠습니다.

Chartist LAB에서는 기술적분석 온라인 세미나(무료)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또한 많은 관심 바랍니다.


차트교육(무료)

- 기술적분석 기본편(캔들, 거래량, 지지 및 저항, 추세선, 보조지표 등)

- 기술적분석 심화편(다우이론, 피보나치, 엘리엇파동, 하모닉패턴 등

* 서 론 *


안녕하십니까?! 차티스트입니다.


금일은 두산중공업 제2차 주가분석을 하겠습니다.


- 요약 -


① 두산중공업은 거래량을 근거로 조정을 받더라도 추가상승 여력이 있다고 생각한다.

② 현재 상승강추세(매수힘 ↑) + 과매수(매도힘 ↑)에 구간 속해 있다.

③ 따라서 한 번 더 강한 양봉을 보여준다면 상방에 대한 의지 굳히기라고 볼 수 있다.

④ 한편, 상승 각도가 가파르기에 상승한다고 할지라도 빨간색 추세선을 이탈하고 조정을 받을 것이라 예상한다.

⑤ (중장기)상승의 베스트는 주황색 추세의 기준선을 지키고 26,800원 30,750원 주요 저항구간을 돌파하는 것이다.


지난 포스팅에서 거래량을 근거로 추가상승 여력이 있다는 말씀을 드렸습니다.


또한, 두산중공업 주가가 상승한다고 할지라도 30,750원에서는 조정이 예상된다는 말씀을 드렸습니다.


지난 포스팅을 참고하셨으면 매매에 도움이 되셨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 본 론 *


본격적으로 두산중공업 일봉입니다.

두산중공업은 30,750원 중요 저항구간에서 큰 음봉으로 저항을 받았습니다.


30,750원은 한 번에 뚫기 힘든 강한 저항구간으로 조정이 예견되었던 자리였습니다.


조정 후 지지구간으로 보았던 22,900원 부근에서 반등했으며,


26,800원 저항구간에서 저항을 받아 강한 음봉으로 상승의 기준 이였던 빨간색 추세선을 이탈한 모습입니다.

다음으로 두산중공업 일봉을 조금 더 확대해 보겠습니다.

두산중공업은 다행히 아직 추세의 기준인 노란색 추세선 위에서 가격을 형성하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두산중공업 주가는 일봉 과매수 해소 및 매물대 저항의 흐름으로 볼 수 있겠습니다.


두산중공업은 추세의 기준인 노란색 추세선만 지키면 다시 상방을 도전할 수 있는 차트라고 생각합니다.


반면, 노란색 추세선 이탈시에는 큰 하락이 올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두산중공업 주가상승의 베스트는 22,900원을 지키며 26,800원 위로 일봉 마감을 하는 것입니다.


두산중공업은 직전 고점인 31,950원을 뚫으면 36,150원 ~ 38,200원 / 41,300원 저항구간이 있습니다.


따라서 31,950원을 뚫게 된다면 큰 매물대가 없기에 다시 한 번 큰 양봉을 만들 수 있겠습니다.


상하방 지지구간 및 저항구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지지구간 : 22,900원 / 22,500원 ~ 22,350원 / 21,950원 ~ 20,800원 / 노란색 추세선(추세의 기준)

- 저항구간 : 26,800원 / 28,100원 ~ 29,200원 / 30,750원 ~ 31,950원(전고점 부근) / 36,150원 ~ 38,200원

* 결 론 *

① 두산중공업은 30,750원 주요 저항구간에서 큰 음봉으로 저항을 받았습니다.

② 현재까지 주가의 흐름은 일봉 과매수 해소 및 매물대 저항으로 볼 수 있겠습니다.

③ 추세의 기준인 노란색 추세선만 지키면 다시 상방을 도전할 수 있는 차트라고 생각합니다.

④ 두산중공업 주가상승의 베스트는 22,900원을 지키며 26,800원 위로 일봉 마감을 하는 것입니다.

⑤ 직전고점(32,000원)을 뚫게 된다면 큰 매물대가 없기에 다시 한 번 큰 양봉을 만들 수 있겠습니다.



※ 본 포스팅의 정보는 투자권유 목적이 아니며 투자의 책임은 항상 본인에게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조회수 40회댓글 0개

관련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ybit-Logo-2021-01.jpg
bottom of page